어지럼증, 귀질환 반드시 치료해야 합니다.

home

어지럼증, 귀질환 반드시 치료해야 합니다.

어지럼증이란?

어지럼증은 자신이나 주위 사물이 정지해 있음에도 주위가 움직인다고 느끼는 모든 증상을 의미합니다.
어지럼증의 70~80%이상의 원인은
귀에 있는 평형감각을 담당하는 전정기관과 전정신경의 이상이나 염증에 있습니다.
어지럼증을 호소하는 환자는 빙글빙글 도는 느낌, 체한 것처럼 식은땀이 나고 속이 울렁거림, 핑 도는 느낌 등 다양한 말로 어지러움을 표현합니다.
개개인마다 증상도 매우 다양하고, 어지럼증 강도와는 상관없이 신경계 이상이나 수술이 필요한 경우도 있어 전문의 진단이 필요합니다.

청주 하나이비인후과에서는 대학병원급 장비를 가지고
전문의가 직접 진단과 치료에 참여합니다.

  • 비디오안진 검사

    대학병원급에만 있는 전정기능검사 장비. 어지러움의 정확한 진단과 방향 결정

  • 프렌젤안경

    진료실내에서 사용하는 어지러움 진단 장비

원인

  • 말초성 어지럼증(귀 이상)
  • 중추성 어지럼증(신경계 이상)
  • 내과적 어지럼증(혈압, 빈혈)
  • 심인성 어지럼증(스트레스, 우울증)

증상

  • 평형기관 이상으로 인해 빙글빙글 도는 느낌
  • 오심, 구역, 구토 등의 증상
  • 평형신경이 위장의 자율신경과 연결되어 위장질환 발생

이석증

어지럼증을 유발하는 대표적인 원인으로, 이석이 떨어져 나와 반고리관 내로 들어가 발생합니다.
특정한 위치로 머리를 움직일 때 심한 어지럼증이 나타나 짧게는 20초, 길게는 수 분간 지속됩니다.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두부 외상, 장기간의 침대생활, 퇴행성 변화, 중이염, 전정신경염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진단과 치료

이석이 머리를 움직일 때 반고리관을 자극하면서 반사적으로 눈이 움직이기 때문에 눈동자의 움직임을 확인하는 프렌젤 안진검사나 비디오안진검사를 통해 진단합니다.
이석증 진단 시 병변의 위치에 따라 이석치환술을 시행합니다. 정확한 진단 없이 임의로 자가에서 치료하는 것은 더 심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으니 절대 하시면 안됩니다.
치료하지 않고 장기간 방치할 경우 1년에 30%까지 재발할 수 있습니다.

메니에르병

내이 림프액 증가로 압력이 상승하여 어지럼증, 청력감소, 이명, 이충만감 등이 나타나는 질환입니다.
환자의 70~80%는 예고 없이 한쪽 귀에만 발작적으로 발생합니다. 어지럼증은 빙빙 도는 듯한 회전성이며 30분에서 4시간 정도 지속됩니다.
어지럼증이 재발할수록 증상이 점차 나빠지기 때문에 빠른 치료가 필요합니다.

진단과 치료

어지럼증과 함께 귀가 먹먹한 증상과 이명, 난청 등이 나타나는지 확인합니다. 약물치료를 우선적으로 시행하며 전정 억제제 및 진정∙진통제를 수일 간 사용합니다.
증상 발생 억제를 위해서는 이뇨제, 혈관확장제, 스테로이드 등을 복용합니다.
그러나 약물치료에도 효과가 나타나지 않을 때는 고막을 통해 약물을 주입하여 전정신경을 파괴하거나 임파액을 줄여주는 수술적 치료를 시행합니다.

전정신경염

우리 몸의 귓속에는 인체 균형을 잡아주는 평형기관인 전정과 반고리관이 있습니다.
이 구조물로부터 감각을 받아들이는 신경을 전정신경이라 하는데, 이곳에 염증이 발생해 어지럼증, 메스꺼움, 균형감각 저하 등이 나타나는 것을 전정신경염이라 합니다.
명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바이러스 감염, 혈액공급 장애 등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습니다.
아침에 눈을 뜨면 발생하거나 새벽에 어지러워 잠에서 깨고, 앉거나 일어서려 하면 몸이 자꾸 한쪽으로 기울어지거나 넘어집니다.
심한 어지럼증은 수일간 지속되며 그 이후에도 몸의 불균형이 나타납니다.
실제로 아침에 심한 어지러움으로 응급실을 방문하게 되는 가장 흔한 원인이 되는 병입니다. 심하면 청력장애까지 동반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진단과 치료

발병 초기에는 눈동자의 움직임을 확인하는 비디오안진 검사를 통해 진단합니다. 확실한 진단을 위해 종종 측두골 CT 또는 MRI를 시행하기도 합니다.
급성기에는 어지럼증, 메스꺼움, 구토가 심하기 때문에 증상을 억제할 수 있는 진정제 등의 약물치료를 합니다.
급성기가 지나 증상이 호전되기 시작하면 가급적 진정제를 사용하지 않고 재활운동을 시행하는 것이 회복에 도움이 됩니다.

편두통성 어지러움

편두통은 뇌의 기능적 이상, 유전적 이상에 의해 발생합니다.
성인 여성에게 흔하게 발생하며 갑자기 눈앞의 시야가 보이지 않거나, 지그재그 모양의 불빛이 번지는 등의 시각증상이 나타납니다.
두통에 이어 어지럼증이 나타나기도 하고 동시에 나타나기도 합니다. 진통제를 먹고 쉬면 호전되는 듯 하지만 재발이 잦습니다.
두통과 어지럼증으로 인해 일상생활에 제약을 받는 경우 약물치료를 통해 호전 가능합니다.